메뉴

국가과학기술연구회 로고

검색
닫기
채용공고

소관기관 소식

보도자료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소관 25개 정부출연연구기관에서 전해드리는 소식입니다.

날짜 2017.09.13 관리자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화합물 반도체 핵심원료 고순도 갈륨, 폐기물에서 캔다

화합물 반도체 핵심원료 고순도 갈륨, 폐기물에서 캔다

- KBSI 제1호 연구소기업 '하이퍼나인' 시제품 출시 -

화합물 반도체 핵심원료 소재인 갈륨금속 생산기반 구축

 

□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원장 이광식, 이하 KBSI)의 1호 연구소기업 ‘하이퍼

   나인주식회사(대표 신의철, 이하 하이퍼나인)’이 폐기물에서 추출한 고순도 

   갈륨금속의 시제품을 출시하며 본격적인 시장 진출에 나선다.


□ 흔히 도시광산이라고 일컬어지는 각종 전자장비 폐기물로 부터 희귀한 금속을 

  추출하는 기술을 갖고 있는 하이퍼나인이 전자장비 폐기물로부터 갈륨, 인듐

  금속을 얻어내 화합물 반도체용으로 사용되는 고순도 금속제조에 성공하고 

  시제품을 출시한다.

 - 작년 1월 KBSI의 기술출자를 통해 설립된 연구소기업 하이퍼나인은 기술을 

   개발한 KBSI 지구환경연구부 윤재식 박사팀의 주도하에 1년여에 걸쳐 모든 

   공정설비 등 인프라를 구축했고, 현재 월 100kg 이상의 고순도 갈륨을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다.


□ DRAM 등 실리콘(Si, 규소)을 단일 원료로 만드는 반도체에 비해 갈륨 등 희소

   금속을 활용해 만드는 화합물 반도체는 처리속도가 10배 이상 빠르고 발광

   특성도 갖고 있어 관련 연구가 활발히 진행 중이며, 이번 신제품 출시로 핵심

   원자재를 전량 외국 수입에 의존해왔던 국내 화합물 반도체 연구가 가속화 될 

   전망이다.


☎ 문의처 : KBSI 지구환경연구부 윤재식 선임연구원(043-240-5331)